Hanbange 3.0 - (C) Breadu Soft 2008

- HSonic.NET -

 

DreamNote

 

타카쿠라 유미 : 공부중에 발정해버려..

그대로 처녀를 빼앗긴다.

 

선생님!

시험지 다풀었어요~

응? 아.. 그래..

 

그럼 한번 채점해볼까?

 

어디어디..

 

그래 전부 정답!

잘하는데 유미짱..

 

유미짱?

 

왜그래?

안색이 안좋아 보이는데?

 

무리같으면 오늘은 이정도로 해둘까?

 

괘.. 괜찮아요!

아무것도 아니니까..

 

선생님!

뭐.. 뭐하시는..

놔주세요!

유미짱~

귀여워~

전부터 이렇게 하고싶었다구

 

싫어요!

놔주세요!

 

싫어!

그만해요! 선생님!

누구!.. 누구 없어요~!

소리쳐도 소용없어!

아무도 않와!

(노트의 힘으로 말야)

어째서 갑자기 이런짓 하시는 거에요?

저.. 선생님을 밎고 있었는데

 

갑자기가 아냐..

계속..

너를 덮지고 싶었다구

 

그런..

눈치 못챘었어?

너한테 공부를 가르치는 중에...

언제나 내맘속에선 알몸이었어!

굉장한데 유미!

이런 완벽한 가슴을 가지고 있다니!

 

싫어~

보지마~!

 

아파~!

선생님..

이제 용서해주세요..

 

느끼고 있나보네

 

싫어~

 

왜그래?

좀더 쥐어주실 바란거야?

아.. 아니에요!

빨리 그만 두세요!

솔직해 지라구!

다음은 여기다!

싫어!

거기는 안돼~!

 

벌써 이렇게 젖어있어..

음란한 앤데?

참나...

이렇게나 느끼고..

유미는 타고난 음란한 애구나!

너무해..

전 음란하지 않아요!..

어떨까나?

이렇게 젖어서...

이제 넣어도 괜찮겠는데

 

시.. 싫어~

그것만은 봐주세요!

저.. 처음이에요!

남자는 그런소릴 들으면 오히려 흥분하지!

유미..

하나 공부가됐지?

그런..

그만해!

싫어~!

 

안쪽까지 들어갔다구..

유미..

여자가 된 기분은 어때?

아파..

빨리.. 빼줘!

안심해라!

금방 기분좋아지니까

아파..

그만해~!

 

방금전까지 처녀였는데

벌써 기분좋아진거야? 유미는?

그렇지않아..

그치만 어째서?

 

이제 완전히.. 섹스의 쾌락에..

눈뜬 모양이구만..

 

그.. 그런..

격하게 하면..

한계다!

이대로 안에 싼다!

유미!

 

그만해!

부탁이니까!

그것만은 하지 말아주세요!

안에 싸는것 만은!

 

싫어~~!

 

안돼..

그런.. 안쪽에..

생겨버려..

아기.. 생겨버려..

 

유미 알겠어!?

가족한테는 안들키게해!

어떻해 해야할지 알지?

너는 머리가 좋으니까 말야?

 

어머 선생님!

돌아가시는 거에요?

 

유미, 요즘 공부하는건 어떤가요?

예, 유미는 아주 우수한 애니까!

괜찮아요

뭐야!

너! 또 온거야?

 

어이어이.. 시오리

여전히 너무하는데~

 

잠깐!

친한척굴지마!

시오리씨 잖아!

언니한테 너무 들러붙지마!

응큼한 눈으로 보는거 아니겠지!?

 

(태평하구만~)

(방금 처녀를 따먹고온 참이라구~)

 

시오리! 실례잖아!

죄송해요.. 선생님

 

아니에요..

괜찮아요

 

그럼 실례하겠습니다.

시오리짱도 다음에 또보자

네, 선생님..

또 부탁드립니다.

그 호칭 그만 두라구!

 

여전히 버릇없는 녀석이구만..

 

노트를 써서 벌을 줘야겠군

미사쿠씨도 그냥 놔두기엔 아깝고 말야!

 

이제부터 재밌어질것 같은데

타카쿠라 시오리 : 게임센터의 스티커사진 기계에서..

스티커사진 찍혀진다.

 

자아! 시오리 여기야!

빨리 찍자구!

 

예..

알겠습니다.

 

시오리..

기계를 셋팅해줄래?

예..

(드림노트의 힘으로 얌전해진 시오리를..)

(이대로 덮쳐도 재미없겠지?)

 

어?

나 어째서 이런곳에?

 

뭐하는거야!?

 

뭐라니?

사진을 찍는 거잖아?

그치만 그냥 찍는건 재미없으니까?

너의 음란한 모습을 찍을려고 하는거야!

시.. 싫어!

놔!

놔주라니까!

 

그렇게 싫으면 좀더 저항해봐!

 

사실은 하고싶은거 아냐?

 

바보!

싫은게 당연..

 

어.. 어째서?..

맘대로 몸이..

 

어.. 어째서?

 

이.. 이런...

 

역시 하고싶은거잖아!

그런..

싫어~!

 

아.. 아파..

 

빼줘..

 

이거 좋은데..

시오리의 보지가 확실히 찍혀있는데!

 

싫어~!

이런 모습으로..

싫어!

 

싫어~!

아파..

빼줘!

내려줘~!

 

니 보지는 싫지 않은것 같은데?

 

딱.. 딱딱한게..

안쪽까지 들어와~

 

역시 느끼고 있잖아!

뭐야? 그 목소리는?

 

싫어~

싫은데..

창피한데..

보지가..

뜨거워~

 

더 원하지? 시오리?

좀더 창피한 모습을 찍어주길 바라잖아?

그.. 그렇지.. 않아..

그치만..

못참겠어~

그렇게 원하면 주지!

너가 음란한 여자란걸 몸속 깊게 새겨주겠어!

싫어~~!

싫엉~

그치만.. 좋아~

 

딱딱한게..

아.. 안쪽까지 들어왔어~

 

안돼..

이런거 찍으면 안돼..

 

창피해..

가랑이 벌리고..

덮쳐지는거 찍지마~!

 

갈것 같은거지?

좋아

이대로 가버려라!

싫어~

사진찍히면서 가버리다니..

안돼..

싫어..

강하게 박지말아..

그렇게 해대면..

정말로 가버려~

 

나.. 나오고 있어..

안쪽에.. 자궁에.. 뜨거운게.. 나오고 있어..

 

뜨거워..

끈적끈적한게 잔득..

정액이 넘쳐서..

 

이정도 싸주면 충분하겠지?

안심하고 내 아이를 낳아!

 

타카쿠라 미사코 : 거실에서 남편과 통화중에..

그대로 페라치오를 당한다.

 

어머.. 그런가요?..

큰일이네요..

그래서 다음 출장지는?

예..

알겠어요..

 

주말에는 한번 돌아올 수 있는 거지요?

네?

그런가요..

 

선.. 선생님..

뭘..

 

(응? 무슨일있어?)

아.. 아니에요.. 아무일도 아니에요..

 

그.. 그만두세요!

안녕하세요? 미사코씨

잠깐 주변을 지나치다 말이죠..

 

입으로 봉사 해주시겠습니까?

그런거 될리가 없잖아요!

 

(어이? 무슨일있어?)

미.. 미안해요..

냄비가 끓어 넘쳐버려서..

자아..

부탁드려요

 

싫어요..

그냥 넣으세요..

소용없어요

남자가 한번 이렇게 되면..

쌀때까지 이상태인거 아시잖아요?

그치만..

 

(도대체 아까부터 뭐하는거야? 미사코?)

 

아.. 아무것도 아냐.. 여보..

드라마에 정신이 팔려서..

 

자아!

이대로 해주세요!

그런.. 무리에요!

말해버려도 되나요?

나와의 관계..

 

그런...

알겠어요..

 

(어? 뭐라고 하는지 잘안들려?)

미안해요..

잠깐 아이스크림을 먹고 있어서..

 

버릇없어서.. 죄송해요..

당신..

 

좋아요..

미사코씨..

그 표정!

 

괴로워요..

좋아..

못참겠어!

 

남기지 말고 전부 마셔주세요!

 

(아까부터 좀 숨소리가 거칠어 보이는데?)

미안해요..

좀 감기기운이 있는걸지도..

 

그.. 그만해..

 

용서해주세요..

이런거 싫어요..

 

이렇게 젖어놓고 정말 싫은가요?

남편과 통화하면서 페라치오 하고..

흥분해버렸죠?

흥.. 흥분같은거..

안했어요..

 

미안해요.. 당신..

출장 얘기였죠?

 

안돼..

 

안에서 쌀게요!

 

싫어! 그만해!

안돼.. 안돼!

남편이.. 남편이 듣고 있어..

용서해줘.. 용서해줘~!

 

싫어!

싫어~!

나..

나.. 남편에게 들리는 가운데..

자궁에 정액 싸여지고있어..

용서해줘..

당신!

나.. 정자.. 안에.. 자궁에 싸여지고 있어..

 

타카쿠라 시오리 : 산린공원에서..

변태노출 산책시킨다.

 

시오리!

말한건 확실히 하고왔겠지?

 

예!

 

주인님..

 

코트 앞을 펼치는거다

예..

 

잘했다!

확실히 말한걸 지켰구나

예..

창피하지만..

확실히 알몸으로 왔어요..

좋아..

다음은 그 나무밑에 소변을 보는거다

 

오.. 오줌 말인가요?

 

알겠습니다..

주인님이 그렇게 말씀하신다면..

 

좋은 경치구만..

 

좀더 잘 보여주지 안겠어?

시오리..

 

아.. 예..

 

창.. 창피해요..

 

손가락이..

닿고있어~

이런이런~ 누가 자위를 하라고 했어?

죄.. 죄송해요..

참나..

맘대로 자위나하고..

너는 정말 어쩔수없이 음란한 암캐구나!

저.. 암캐 같은거 아니에요..

 

참나..

보지에서 대량의 애액을 흘리는 녀석이
잘도 말하는군..

 

죄송해요..

사실은 저 어쩔수없을 정도로 음란해요..

알면됐고..

됐으니까 빨리 소변을 싸는거다

예~

 

오줌.. 안멈춰~

기.. 기분좋아~

 

꾀 재밌는 볼거리였어~

시오리..

 

훔쳐보고 있던..

구경꾼들도..

대 만족 하고있겠지~

 

보여지고 있었나요~

전혀.. 모르는 사람들에게~

제가.. 오줌 누는 순간을~

그럼..

주인님의 말을 잘 들은 암캐에게..

상을 주도록 할까?

 

상을 받는 거군요..

주인님~

좋아! 상을 주마!

 

싫어~~!

 

어때? 이걸로 만족이냐?

굉장해요..

쑤셔져서 기분좋아~!

 

그렇게 크게 신음소리내면..

정말로 다른사람에게 보여진다!

괜찮아요~

보여지는게..

창피한게..

흥분돼~

창피하단거..

너무나 기분좋아요~

이! 음란한 암캐년!

 

이제 슬슬 안에다 싸주길 바라는거냐?

보지가.. 저려와~

찌릿찌릿 느껴져요~

주세요..

주인님의 정액~

시오리 안에다 주세요~

 

알겠다!

좋아하는 정액을 주지!

 

생.. 생겨버려...

자궁에 들어와..

정액으로..

자궁이..

임신해버려~

 

굉장해요!

밖에서 질내사정..

임신하면서.. 가버렸어~

 

타카쿠라 유미 : 시민풀장에서..

공개섹스한다.

 

(아.. 잠깐기다려~)

 

(들어왔어..)

(넣어져 버렸어~)

(주변에 사람들 잔득 있는데~)

이렇게 음란한 소리를 내면

주변사람이 알아채잖아?

그치만..

목소리가 나와버려..

아~ 그렇구나?

유미는 주변사람이 봐줬으면 하는구나?

 

싫어!

보면싫어~

자아~

저쪽 구석에 있는 남자..

여길 보고있어!

분명 유미의 음란한 모습을 보고
자위하고 있을거야!

그.. 그런거 거짓말!

날보고 자위라니..

안돼~!

 

저쪽의 커플도 보고있어!

모두들 유미의 음란한 모습을 보고..

흥분하고 있어!

아니야..

나.. 이런 음란한애가 아니야!

좋아! 유미..

풀 가장자리에 손을 짚고 여기로 돌아봐!

 

예..

다들 유미의 음란한 모습을 보고..

성욕을 올리고 있어!

 

주.. 주변에..

나..

가버려요~

 

좋아!

많은 사람들이 보는 가운데 질내사정 해주겠어!

안돼~

그런거..

싫어~!

 

모두들 보는 앞에서 확실히 임신시켜 주겠어!

싫어~

보여져 버려~

임신하는 모습..

모두에게 보여져 버려~

 

나왔어..

나.. 임신시켜지고 있어..

많은 사람들 앞에서..

아기가 생겨지고 있어~

 

풀에서 나와서..

샤위를 하자!

예..

 

유미..

그렇게 큰게 소릴 내면 남한테 들켜버려~

싫어!

이런거 보여버리면..

변태라고 생각할거야~

안돼..

기분이 너무좋아서 조용히 못하겠어~

들켜버려..

진짜로 들켜버려~

 

사실은 보여지고 싶어서 안달났잖아?

사실은 선생님한테 범해지는
유미를 보이고 싶어~

임신시켜지는 모습 봤으면 좋겠어~

 

좋지!

임신 시켜주지!

임신시켜줘~

뜨거운 정액으로~

유미의 안을 진척하게 만들고..

임신시켜줘~~!

 

기뻐~

선생님의 아기..

임신하고 있어~

 

유미는 완전히 내 암노예가 됐다!

 

다음은..

 

그 두사람이다..

 

- HSonic.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