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을 적어 주세요.

네토라레 파이터 야리
중화행자
namuzek@nate.com

 

굉장해

전부 들어갔어

그러면 움직일께

 

어떠냐? 아이

나랑 하리의 두송이 꽃꽃이는...?

 

보지와 엉덩이 구멍

양쪽에 굵은 게 들어와

속에서 박박 서로 문지르고 있어

 

이.. 이런 거 처음이야

그거야 그렇지

아이는 랜디 일편단심이었는 걸

 

지금까지 참았지만

난 줄곧 이 큰 젖탱이를 마구
주무르고 주고 싶었다구

자~

 

아이의 질척질척 보지

내 걸 깊이 물어도 풀리지 않아

그러기는 커녕 죄다 빨려들어 갈것 같아

그렇다면 우리도 다른 구멍에
삽입하게 해주셔야 겠어

어떠냐? 젖퉁이에 삽입이다

이쪽은 입이다

자 자~

 

아이의 속 기분 좋다

 

어떠냐?

입과 큰 젖탱이와 음란 보지랑 엉덩이 구멍에

네 자루 처넣어진 감상은... 말이다?

 

밀크로 자지 젖어서 미끈미끈이다

엉덩이 구멍 굉장히 조이는데

 

랜디

그런 갑자기

젠장

아이

 

좋.. 좋아

 

좋았어

젖퉁이에다 사정한다

 

이봐 얼굴에 세차게 끼얹어 주마

입 벌리고 기달려~

 

아이

싸버리겠어

자지 즙

엉덩이 구멍에 싸버리겠어

더.. 더는 한계야

또 안에 싸겠어

 

자지 한 가득

다같이 그렇게 가득차게 하면

 

아이

 

랜디 대단해

하리에게도 지지 않고 있어

 

속까지 오독오독 오고 있어

 

빌어먹을

 

밀크 나와

기분 좋아

그치질 않아

 

가.. 가버려

 

사정해줘

뿌직뿌직 지금 이대로

사정해~

 

가요

 

격심해

부서지겠어

이렇게 난폭하게 당하고 있는데

몸 전체가 저릿저릿거리고 굉장히 느껴요

이상해

기분 좋다구

 

앞과 뒤의 구멍만이 아니라

가슴도 세게 문질러져서

 

가요

모두의 물건으로 가버려

 

자아

 

아이

나.. 나온다

가요

가버려

 

아주 기막히게 좋군

덕택에 신형 미약의 귀중한 실험
데이터를 얻을 수 있었네

하지만, 이걸로 끝이 아니야

이 신약은 세상을 바꿀 비약이지만

효능이 지나치게 강해서 조합이 어려워

보통 사람보다 강인한 육체

정신력을 구비한 실험체로는

격투가인 너희가 적절했다는 이야기다

 

목덜미에 장착한 스캔 칩으로

뇌파를 측정했지만

그대로는 떼어 낼 수 없어

 

어느 사이에

 

여러 가지의 조작이 가능한 그 칩은

정신이 돌 정도의

전류랑 고통을

신경에 직접 부여하는 일이 가능하다

강제로 떼어 내려 한다면

자폭한다구

그건 그렇고

 

일어서라

이걸로 끝이 아냐

봐라

이 선상에 만든 격투 돔이다

여기서

시루사키에게는

스페셜 매치에 출전해 주어야 겠어

환영의 연회는 폐회하겠지만

이제부터가 본경기라는 이야기겠구먼

 

젠장

 

이건 뭐냐?

풀어줘

빌어먹을 기르

우리를 이런 의자에 구속하고 어쩔 작정이냐?

그리 아우성치지 마라

너희를 위해서

특등석을 주문해 준거라네

그럼

시루사키 아이 특별 쇼의 시작이다

 

아직도

미약이 몸에 남아 있지만

랜디 일행을 위해서

 

READY

GO!!

 

아이의 큰 젖탱이 보인다

해치워

오니쟈키

더욱 벗겨라

 

왜 그러지? 시루사키 아이

유방이 보인것 만으로 항복이냐?

 

아직

할 수 있다구

 

시시한 발차기군

아직도 허리 힘이 빠진 거 아니냐?

 

자아 자~

 

손님한테도 보여 주자구

싫어

 

봐라

보지랑 엉덩이 구멍

최대한 넓혀 주마

 

보.. 보이면 싫어

 

시루사키 아이의 보지가 뻐금히 훤히 보인다

그만둬

 

보지 보송보송이련만 푹 젖었잖아?

맛을 봐주지

 

클리토리스를 괴롭히면 안돼

 

그렇겠군 앙?

네놈의 엉덩이 구멍도 원하는 듯이 보이는데

 

이미 경험필이니까

굳어진 거 풀필요도 없군

 

미지근하고

미끄덩 미끄덩 한 것이 엉덩이 안에

 

싫어

넌 엉덩이 구멍에 혀 안으로
쑤셔져서 가는 것이다

손님이 많이 보고 있는 앞에서 말이야

그럴 수가

 

항문 속이 세게 문질러져서

이상해지겠어

 

이대로 라면 난 정말로 가버려

 

다들 보고 있어요

부끄러운데

엉덩이 기분 좋아

 

싫어

 

엉덩이 속 휘저어버리면 싫어

엉덩이

엉덩이 뜨거워

 

싫어

 

아이는 갔다구 사리

너도 가게 해주길 원하거든

힘내지 않고서야...

 

왔나?

 

지금 이대로 관객이 많이 보는 앞에서

엉덩이 구멍에 혀를 비집고 넣어져 가는거다

그.. 그럴 수가

이렇게 많은 사람 앞에서

 

그런

안쪽까지 휘저어지면 난

더는...

 

가요

 

승패 결정입니다

시루사키 선수

절정을 맞아

완전히 다운

 

몹시 야하게 간거 같지 않으냐? 아이

그러면 패자에게는 좋을 대로 하도록 하지

벌칙 게임이겠지?

이제부터가 쇼의 본방이라는 부분이지

 

그렇지만

이런 왕변태의 마조히스트 암캐 본적이 없어

 

그렇기에 더욱 우리의 물건도 쓰는
보람이 있다는 법이겠지?

 

시합은 내 승리다

하지만

난 너의 격투가가 아닌

여자로서의 패배가 보고 싶은 것이야

아이

니가 군침을 흘리며

힘껏 달라붙을 때

그게 진정한 해방의 순간이라고 깨닫게 해주마

 

너의 보지 즙도

떠다 섞어 마구 처발라 주지

 

지나친 육체의 닿는 느낌에

인내 즙이 새어나고 말았어

 

아까우니 빨게 해주지

 

일어선 젖꼭지가 오도독오도독
부딪쳐 오는구먼

 

인내 즙이 아래에서 매우 흥분돼

뇌가 흐물해지겠어

게다가

그렇게 유방 미끈미끈해대면

 

젖꼭지 이렇게나 벌떡 세워 버리고 말이야

기분 좋거든 좋다고 하란 말야

말하지 않으면...

니가 젤 좋아하는 자지 안줄테다

이렇게 해서 몸 전체 비벼대는 것만으로는...

어쩐지 허전하겠지

자~

 

자아 자~ 자~

이쪽도 있다구

 

자지의 끝이

입술이랑 혀에 문질러져서

빨고 싶어

 

견디어 낼리가 없어

우리의 정액을 먹고 싶으면 말하라니까

 

아.. 아이의 패배에요

기분 좋아요

자지 원해요

 

좋아

듬뿍 마시게 해주지

제대로 다 삼키라구

이제...

인내 즙 냄새만으로
(정액 냄새)

가요

가버려

자~

싼다

 

이 음란녀가...

쳐먹어랏

 

역시 왕음란의 마조히스트 암캐라구

이 녀석

맛있는 듯이 목구멍에서 소리내며
삼켜버리고 놀래라~

갓 짜낸게 진함이 강렬했던 거겠지?

 

이 얼마나 음란한 표정일까요?

이미 회장 많은 사람들이

밤나무꽃 향기에 둘러싸여 있습니다
(밤나무꽃 = 정액 냄새???)

 

잘 됐구나

시루사키

회장의 남자들

너의 가는 표정으로 계속 딸딸이 이란다

 

그렇다면, 더욱 만족해하게 해서

서비스해 줄까나?

 

싫어

부끄러워

거짓말 마라 썅~

이번에는 아래 입에 원한다고

씰룩거리고 있잖아?

 

보지 즙으로 이미 질척질척 반들반들이로구먼

 

자기 자신부터 입에 물려고 해대는군

그렇게 원한다면 주도록 하지

 

속에 들어갔다

 

오~ 굉장해

나도 쳐넣고 싶은 걸

아이

 

그리 큰소리로 떠들지 마라

네놈들에게는 이 쇼의 특등석을
주문해 준것이야

아직 쇼는 막 시작했을 뿐이다

그리고 계속해서

네놈들의 데이터도 고맙게 받도록 하지

 

자지가 매우 흥분돼

뜨거워서

발기가

인내 즙이 흘러 넘쳐서

특수한 전류가 이성을 떼어 내어

쾌감과 사정감을 증폭시키지

사양은 필요없네

안된다

아이가

능욕당하는 모습에서

사정한다니...

 

하지만

아이의...

저러한 표정 보여지면

내 자지가

 

자아~ 실성할 때까지 사정하는 게 좋아

쾌감과 정신의 한계치를 내보일 때까지 말야

 

무어라고 할 현상인가요?

아이 선수

이미 씹은 보지 즙이 걸쭉걸쭉
흘러 내리고 있습니다

빌어먹을

나와...

나와버려

 

커다란 젖이

물결치고 있습니다

 

나도

나.. 나온다

 

기르

 

이렇게 꽉꽉이라니...

뜨거운 것이

 

뜨거워

굉장히 젖은 모양인데 어이~

싫어 그런 말...

완전히 좋은 목소리로 울어주는데

이봐

앞 비워 달라구

 

인내 감당할 재간이 없나?

그럼 앞도 괴롭혀 주자구

 

엉덩이 구멍 쭉쭉 되밀려 오는군

 

뒤쪽도

 

끝쪽 약간 들어간 것만으로

질척질척 달라붙어 오는데

간다

자~

 

두 자루 꼬챙이다

싫어

 

안과 직장이 비벼져서

 

미끈미끈 보지가 꼭 끼게 물어 오는구먼

 

침 마시게 해주지

어이~ 주둥이 벌려

 

발기 젖꼭지 맛나는데

보짓 구멍 뜨뜻해서 쥑이게 기분 좋네

큰 젖탱이도 엉덩이 구멍도 못 참겠구먼

봐라

 

이제 아이의 극상의 보지에

정액 듬뿍 나와.. 나온다

 

안은 안돼

 

앞도 뒤도 질내사정이다

그.. 그럴 수가

 

또 가슴에서부터...

아~ 나와버려

 

속에서 득득 비벼져서

더.. 더는

 

가요

 

뜨거워

 

두 개의 구멍에 모조리 쏟아버려져서

탈 것 같아

 

양쪽의 구멍에서 새어나오고 있잖아?

 

이대로 어느 쪽이나 휘저어 주지

 

싫어

 

속 질퍽질퍽해서 최고다

 

자~

번갈아서 두 번째 구멍이다

가버려라

 

주둥이가 비어 있는데

얌마~

 

육잎이 쭉쭉 달라붙어 오는데
(여성 성기의 일부 소음순???)

아직도 사정이 부족했던 거냐?

이 매춘녀가

목구멍까지 욕보이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자지에 혀를 감아오는군

 

몇 번이나

뜨거운 자지에 쑤셔져서

더는...

아무 생각도 들지 않아

 

싼.. 싼다

싼다구

이쪽도다

 

흥분되시고 있는 관객 여러분

이제부터

세컨드 프로그램으로 들어가겠습니다

여러분이

이 시루사키 아이를

내 것으로 할 수 있는 찬스

아무쪼록

적극적으로 참가해 주십시요